막걸리 - 백화미인

(주)초가 - 백화미인 살균탁주(300ml, 18% ABV)

더보기


마치 사케처럼, '뻥따'같은 소다향이 났던 신기한 막걸리. 향을 맡으면 정제된 쌀의 직선적인 달콤함이 확연하다. 가라앉은 분(지게미?)을 섞어도 외관은 탁주라기엔 낯설만큼 묽은 편이고 입 안에서의 감촉도 약주마냥 꽤나 미끈하다. 다만 입에 넣으면 달달했던 향과는 딴판인 쓴맛과 알콜감이 느껴진다. 꽤 씁쓸하다. 주관적으로 느낀 당도는: 유난히 소주가 달게 느껴지는 날, 딱 그날  입속의 달달한 정도. 도수도 18도에 달하는 만큼 몇 잔만 마셔도 술 기운이 따끈하게 금방 올랐다. 


사케풍이란 점에서 완전히 새로운 맛은 아니지만, 이제껏 마셔본 탁주 중 가장 색달라서 재미있었던 술. 흥미로웠으나 마시기가 살짝 힘겨워서, 맛있단 말은 안 나왔다. 음... 풍성함은 없지만, 무감미료인데다 맛이 깔끔해서 좋아하는 사람들도 이해는 간다. 살균이니 들쭉날쭉인 다른 막걸리에 비해 맛도 일정할듯. 구매가는 주점을 기준으로 9천원. 비싸지 않으니 한번쯤 마셔보기 좋을듯한 술. 

'🥂 술 > 전통주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막걸리 - 백화미인  (5) 2018.10.11
막걸리 - 삼양춘 탁주  (0) 2018.10.10
막걸리 - 기다림25  (4) 2018.07.31
막걸리 - 봇뜰 탁주  (4) 2018.06.21
막걸리 - 미인 탁주  (2) 2018.06.21
소주 - 삼해소주가 국화 소주  (2) 2018.05.23

티스토리 툴바